데이빗 최(David Choi) 위니펙 부동산 리얼터 TouchCash 샘 마(Sam Ma) 위니펙 부동산 리얼터 황주연(Irene) 부동산 김지훈 변호사 사무소(Jonathan Kim Law Office)
네이션웨스트 보험 - 마틴권 신민경 부동산


캐나다
홈 > 이민/취업/유학/학교 > 캐나다

♣ 이곳은 캐나다와 각 주에 대한 소개 글을 쓰는 곳입니다. 이민/유학 관련 글은 해당 게시판에서 작성해 주세요.♣
♣ 글은 글쓴이의 인품을 비추는 거울과 같습니다. 답글은 예의와 품위를 갖추어 써주시기를 바랍니다. ♣
♣ 상업적인 광고는 kosarang@gmail.com 으로 문의를 바랍니다. ♣
Ko사랑닷넷 광고안내 보기


총 게시물 56건, 최근 0 건 안내 글쓰기
다음글  목록 글쓰기
[Canada]

해방의 날(Emancipation Day) - 8월 1일

글쓴이 : KoNews  (24.♡.191.15) 날짜 : 2021-08-02 (월) 00:55 조회 : 234
2021년 3월 24일에 캐나다 국회의 하원(the House of Commons)은 만장일치로 8월 1일을 해방의 날(Emancipation Day)로 공식 지정하기로 결정했습니다. 1833년 노예 폐지법(the Slavery Abolition Act)이 대영제국(the British Empire) 전역에서 시행된 것은 1834년입니다.

캐나다인들은 흑인들(Black People)과 원주민들(Indigenous People)이 한때 지금의 캐나다 땅에서 노예가 되었다는 것을 항상 알지 못합니다. 노예제(enslavement)와 싸운 이들이 오늘날처럼 다양한 사회를 만드는데 중추적인 역할을 했습니다.

따라서 매년 8월 1일 캐나다인들을 초대하여 반흑인 인종차별(anti-Black racism)과 차별(discrimination)에 대한 지속적인 투쟁을 반영하고 교육하며 참여하도록 합니다.

해방의 날(Emancipation Day)은 캐나다 흑인 사회(Black communities)의 힘과 끈기(the strength and perseverance)를 기념합니다.


https://www.canada.ca/content/dam/pch/images/campaigns/emancipation-day/EmancipationDay_1170x347.jpg
(링크된 사진: 출처 - 캐나다 연방정부 홈페이지)


■ 캐나다의 노예 제도(Slavery in Canada) 

대서양 횡단 노예무역(the transatlantic slave trade)은 수백만 명의 아프리카 사람들(African people)과 그들의 후손들(their descendants)의 죽음을 초래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독립군(resistance fighters)으로서, 노예 선박(slave ships)으로 가는 긴 여정(long treks) 동안, 또는 대서양(the Atlantic)을 건너는 여행 중 학대(mistreatment)와 영양실조(malnourishment)로 목숨을 잃었습니다. 이 여행 중에 2백만 명 이상의 아프리카 사람들(African people)이 사망한 것으로 추산된다. 결국 1,250만 명의 아프리카 포로들(African captives)이 라틴아메리카(Latin America)와 카리브해(the Caribbean)로 이송된 반면 6%는 북미(North America)로 이송됐습니다. 

일단 북미(North America)에 상륙하면, 노예가 된 아프리카인들(enslaved Africans)과 그들의 후손들(their descendants)은 밭에서 일하거나, 육체노동(manual labour)을 하거나, 가정에서 가사 노동(domestic work)을 하도록 강요당했습니다. 그들은 이름을 바꾸고, 신앙을 버리고, 문화를 거부하고, 모국어(their native tongues)를 사용하지 않도록 강요당했습니다. 노예가 된 아프리카인들(The enslaved Africans)은 가장 잔인한 형태(the most brutal forms)의 고문(torture)과 학대(abuse)에 노출되었고, 모두 법에 의해 집행되었습니다.

퀘벡 주의 역사가(the Quebec historian) 마르셀 트루델(Marcel Trudel)은 그의 책 '캐나다의 잊혀진 노예들(Canada's Forgotten Slaves): 속박의 200년(Two Hundred Years of Bondage)'에서 1671년과 1831년 사이에 누벨 프랑스(Nouvelle France)라고 알려진 캐나다 지역, 나중에 상부 캐나다(Upper Canada)와 하부 캐나다(Lower Canada)로 나뉜 지역에 약 4,200명의 노예가 있었다고 추정했습니다. 처음에 노예화된 사람들(enslaved people)의 약 3분의 2는 캐나다 원주민(Indigenous)이고 3분의 1은 아프리카인 후손들(African descent)였습니다. 

영국 식민지 정착자들(British colonial settlers)이 상부 캐나다(Upper Canada)를 세운 후, 아프리카 노예들(enslaved Africans)과 그들의 후손들(their descendants)의 수가 크게 증가하였습니다. 아프리카계 후손(African descent)인 노예 남성, 여성, 아동 3,000명이 영국령 북미(British North America)로 끌려왔고 결국 노예 원주민들(enslaved Indigenous Peoples) 보다 더 많았던 것으로 추산됩니다. 많은 노예 흑인들(enslaved Black people)이 18세기 후반 노예제도(slavery)를 금지했던 버몬트 주(Vermont)와 뉴욕 주(New York)뿐만 아니라 미시간 주(Michigan)와 오하이오 주(Ohio)가 포함된 상부 캐나다(Upper Canada)에서 노스웨스트 준주(the Northwest Territory)로 알려진 지역으로 탈출함으로써 노예제도(slavery)에 저항했습니다.


■ 흑인 왕당파와 마룬족(The Black Loyalists and the Maroons) 

미국 혁명(the American Revolution)과 왕당파의 이주(Loyalists migration)로 인해, 3천 명 이상의 흑인들이 1783년과 1785년 사이에 노바스코샤 주(Nova Scotia)에 도착했습니다. 그들은 영국 왕실(the British Crown)에 충성을 맹세하고 혁명적인 미국(revolutionary America)을 탈출하기로 결정했습니다. 그들은 노바스코샤 주(Nova Scotia)에 온 아프리카 태생과 혈통(African birth and descent)을 가진 가장 큰 집단이었습니다. 번영의 약속(the promises of prosperity)에도 불구하고, 많은 사람들이 경작할 수 있는 땅에 접근하는 것을 거부당했습니다. 또한 그들은 인종차별(racism), 식량과 의복의 부족(shortages of food and clothing), 그리고 기아(starvation)와 착취(exploitation)와 같은 다른 가혹한 환경(harsh conditions)에 직면했습니다. 수백 명의 자유롭고 노예가 된 흑인 왕당파들(free and enslaved Black loyalists)도 상부 캐나다(Upper Canada)에 정착했고, 아프리카 혈통(African descent)의 노예들도 하부 캐나다(Lower Canada)로 끌려왔습니다.

1796년에 마룬족(the Maroons)으로 알려진 거의 600명의 사람들이 식민지 정부(the colonial government)에 대항한 그들의 반란(their rebellion) 후에 자메이카(Jamaica)에서 노바스코샤 주(Nova Scotia)로 추방되었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핼리팩스(Halifax)의 시타델(the Citadel)과 정부 청사(Government House)에서 세 번째 요새(the third fortification)를 건설하는데 일을 했습니다. 다른 이들은 공포스러운 프랑스 침입(a feared French invasion)으로부터 노바스코샤 주(Nova Scotia)를 보호하기 위해 지역 민병대 중대(a local militia company)를 결성했습니다. 551명의 마룬들(Maroons)은 식민지 당국(the colonial authorities)에 그 지역(the territory)에서 떠날 수 있도록 청원을 한 후 핼리팩스(Halifax)에서 서아프리카(Western Africa) 시에라리온(Sierra Leone)의 프리타운(Freetown)까지 항해했고 그곳에 정착했습니다.


■ 지하철도(The Underground Railroad) 

1793년에 상부 캐나다 입법부(the Upper Canada legislature)는 노예제도의 점진적 폐지(the gradual abolition of slavery)를 허용하는 법안(an act)을 통과시켰고, 그 지역에 도착하는 노예들(enslaved person)은 자동적으로 자유로 선언되었습니다. 그 결과, 1865년 남북전쟁(the American Civil War)이 끝날 때까지 3만 명이 넘는 노예 된 아프리카계 미국인들(enslaved African Americans)이 지하 철도(the Underground Railroad)를 통해 캐나다로 건너왔습니다. 그들은 대부분 온타리오주 남부지방(southern Ontario)에 정착했지만 일부는 퀘벡 주(Quebec)와 노바스코샤 주(Nova Scotia)에도 정착했습니다. 미국(the United States)에서 온 흑인들의 다른 이주(other migrations)는 1812년 전쟁 중에 일어났는데, 그때 2,000명이 넘는 아프리카계 미국인 난민들(African American refugees)이 노바스코샤 주(Nova Scotia)와 뉴브런즈윅 주(New Brunswick)로 왔습니다.


■ 원주민 노예제도(Indigenous Peoples Slavery) 

원주민의 노예화(The enslavement of Indigenous Peoples)는 캐나다 역사의 어두운 한 장(a dark chapter)입니다. 1400~1500년대 유럽 탐험가들(European explorers)은 원주민들(Indigenous Peoples)을 납치해 다시 유럽(Europe)으로 데려가 노예로 만들거나(be enslaved) 전시하는 것(be exhibited)으로 악명이 높았습니다(notorious). 17세기 중반에서 1834년 사이에 4,185명의 노예가 있었다고 기록되어 있습니다. 


더 자세한 내용은 아래 링크를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이상 캐나다 연방정부 홈페이지에서 인용 번역함.






[알림] 이 글은 Ko사랑닷넷(kosarang.net)에 게시된 글입니다. 저작자의 허가없이 다른 사이트에 게시되는 것을 불허합니다.

hi
다음글  목록 글쓰기

KoNews 님의 캐나다 최신글 [더보기]






총 게시물 56건, 최근 0 건 안내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추천 조회
56 Canada
2021년 3월 24일에 캐나다 국회의 하원(the House of Commons)은 만장일치로 8월 1일을 해방의 날(Emancipation Day)로 공식 지정하기로 결정했습니다. 1833년 노예 폐지법(the Slavery Abolition Act)이 대영제…
2개월전 0 235
55 Manitoba
위니펙 시에서 2018년 3월에 발표한 위니펙 시의 과거 인구수와 향후 4년간의 인구증가 예상치 자료입니다. 2017년 위니펙 시의 예상 인구는 749,500명, 광역 위니펙시 예상 인구는 825,700명, …
3년전 0 2,654
54 Manitoba
오늘 한 신문기사에서 1913년에 위니펙 시의 인구는 약 14만 명으로 몬트리얼(Montreal), 토론토(Toronto) 다음으로 캐나다에서 3번째로 큰 도시였다는 기사를 읽고 인터넷에서 위니펙 시의 인구…
3년전 0 2,506
53 Manitoba
캐나다의 각 주는 자동차 운전자들이 운전하는 동안 휴대폰, MP3 플레이어, 게임기 등 휴대용 통신/오락 전자 기기를 사용하지 못하도록 규정하는 독립적인 법률을 갖고 있습니다. 어떤 주에…
7년전 0 9,797
52 Canada
2011년 캐나다 인구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만든 캐나다 100대 도시 순위 및 인구 증감을 표시한 도표입니다. 참조하세요. 캐나다 100대 도시 순위 및 인구 증감 현황 Rank …
7년전 1 13,805
51 Manitoba
매년 봄철 홍수때마다 위니펙시를 홍수로부터 안전하게 지켜주는 레드강 홍수로(Red River Floodway)에 대하여 자료를 찾아 아래와 같이 도표로 만들어 봤습니다. 참고하세요.   (클…
8년전 1 9,474
50 Manitoba
2011년 5월 2일에 캐나다 연방선거(Federal Election)에서 하원의원(MP, Members of Parliament)을 선출합니다. 매니토바주의 선거구가 어떻게 이루어져 있는지, 선거구의 인구수와 투표자수, 입후보…
10년전 0 15,241
49 Canada
위니펙(Winnipeg)시가 다시 캐나다에서 가장 살기좋은 곳(the best places in Canada to live)중에 하나로 선정되었습니다.잡지 머니센스(MoneySense)가 매년 조사하여 선정하는 2010년 캐나다에서 가장 살…
11년전 0 17,817
48 Canada
영국 월간지 '모노클(Monocle)'은 스위스의 금융 중심지이자 호반도시인 취리히가 세계에서 가장 살기 좋은 곳으로 선정했다고 합니다.  월간지 '모노클(Monocle)'은 매년 6월에 살기 좋…
12년전 0 20,991
47 Manitoba
지난 2009년 5월 12일은 매니토바가 캐나다 연방에 한 주로 가입한지 139주년이 되는 날(Manitoba Day)이었습니다. 위니펙 프리 프레스(Winnipeg Free Press) 신문은 매니토바주의 날(Manitoba Day)을 맞…
12년전 0 15,828
46 Manitoba
영국계과 프랑스계 유럽사람들이 매니토바주에 모피무역등으로 많이 오게 되면서 레드리버강(Red River) 주위에 여러 개의 요새(fortress)를 만들었습니다. 그 중 중요한 역활을 했던 요새가…
12년전 1 12,834
45 Canada
인구수에 따른 캐나다 100대 도시들 참고: Census Metropolitan Area (CMA),          Census Agglomeration (CA) 2006년 20…
12년전 0 20,218
44 Manitoba
앞의 통계가 2001년부터 2006년까지 광역시를 포함한 캐나다 100대 도시였다면, 다음은 순수하게 도시 인구수를 기준으로 작성된 캐나다 100대 도시 입니다.광역시를 세부 도시로 분리하니 밴…
12년전 0 19,487
43 Manitoba
어떤 것에 사람의 이름, 도시 또는 국가의 이름이 붙으면 왠지 모르게 자랑스럽습니다. 이곳 캐나다도 별반 다르지 않아서 도로, 지역, 조각, 예술품, 건물, 다리, 동물 등에 사람…
12년전 0 20,333
42 Manitoba
위니펙 프리 프레스에 실렸던 위니펙 다운타운 항공사진입니다.왼쪽에서 첫번째 건물이 Richardson 빌딩(#2), 두번째가 Canada Centre 빌딩(#1), 세번째가 MTS Place 빌딩(#6), 네번째가 Commodity Exchange Tow…
12년전 0 17,514
 1  2  3  4  맨끝
온라인 장터/벼룩시장 전문가 칼럼 비즈니스 공지/행사 알림 비즈니스 주소록 클럽(동호회) 정착123 이민/생활정보 이용안내
오늘의 영단어
detain Dictionary
[ditéin]
vt. [남을] 붙들다, 지체하게 하다, 기다리게 하다, [남을] 구류[유치]하다
오늘의 영문장
People, therefore, rush to beaches and valleys to flee the summer heat.
따라서 사람들은 여름의 무더위를 피하기 위해 해변과 계곡으로 달려간다.
영어 속담/격언
Nature, sun-light, and patience are three great physicians.
자연, 일광, 인내는 3 대 의사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