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빗 최(David Choi) 위니펙 부동산 리얼터 네이션웨스트 보험 - 마틴권 TouchCash 샘 마(Sam Ma) 위니펙 부동산 리얼터 황주연(Irene) 부동산
Fast Computer Service 신민경 부동산


유학이야기
홈 > 이민/취업/유학/학교 > 유학이야기
♣ 글은 글쓴이의 인품을 비추는 거울과 같습니다. 답글은 예의와 품위를 갖추어 써주시기를 바랍니다. ♣
♣ 허가받지않은 상업적인 광고는 발견시 임시게시판으로 옮겨지며, 광고 문의는 kosarang@gmail.com 으로 연락바랍니다. ♣
♣ Ko사랑닷넷 광고안내 보기

총 게시물 166건, 최근 0 건 안내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내 자식은 절대 유학 안 보낸다

글쓴이 : 푸른하늘 날짜 : 2007-03-14 (수) 01:09 조회 : 17209
다른 곳에서 퍼왔습니다. 자녀들의 유학을 생각하시는 분들에게 아래의 글이 도움이 될 것입니다. 예전에 이런 말이 있었습니다. 안에서 새는 바가지, 밖에서 안새겠느냐고. 절대적인 말은 아니지만 한국에서 공부를 잘 못하는 아이가 캐나다에 와서 공부를 잘 할 것이라는 기대는 하지말라는 얘깁니다. 간혹 한국에서 중간 성적이었던 한국 아이가 이곳에 와서 전교 1등을 한다는 자랑스런 얘기를 듣기도 하지만 대부분은 한국에서와 마찬가지로 행동을 합니다. 그러니 한국에서 유학을 생각할 때 유학 목적과 계획을 정확히 해두지 않으면 돈과 시간만 낭비할 따름입니다. 캐나다에 산다고 해서 영어가 저절로 배워지지 않습니다. 명심하십시요.
 
----------------------------------------------------------------------------------------------
     
 
내 자식은 절대 유학 안 보낸다
 
벌써 호주에 온지 5개월이 됐습니다. 호주에는 유학생. 워킹 홀리데이 비자로 일하는 사람. 어학연수만 하는 사람 등 별의별 한국 사람으로 넘쳐납니다.
제가 나름대로 미국과 호주에 살면서 내린 결론이 있습니다. 제 자식은 절대 유학을 보내지 않을 거란 겁니다. 건전하게 공부하는 유학생도 많지만 그렇지 않은 사람도 너무 많다는 게 사실이기 때문입니다. 나라 망신시키는 인간들이죠.
외국에는 유혹이 너무나도 많습니다. 술·담배는 그렇다치고 문란한 성생활과 심지어 마약까지…. 외로움을 잊기 위해 한국 사람끼리 몰려다니고 공부는 뒷전입니다. 영어를 배우겠다고 어렵게 외국에 나와 3D 업종의 일도 마다하지 않지만 결국 한국말만 늘어가는 워킹 홀리데이 사람을 많이 봤습니다.
물론 외국에 나오면 좋은 점도 많습니다. 다양한 경험. 넓은 시야. 좀 더 강인해지는 마인드. 뭐 언어 습득까지. 하지만 외국에 나가기만 하면 마냥 멋진 신세계가 펼쳐지는 건 아닙니다. 잘되는 사람은 어딜 가나 잘 되는 겁니다. 단독 유학은 정말 정신 똑바로 차리지 않으면 갖가지 유혹에 빠지기 십상입니다.
유학 보내려면 일단 자식의 정신이 제대로 됐는지 판단하십시오. 도피성 유학은 정말 피해야 합니다. 그냥 한번 나가면 영어를 쉽게 획득해 올 거란 환상은 버려야 합니다. 외국에 적을 가지고 떠나도 쉽게 무너질 수밖에 없는 것이 유학입니다. 상상조차 할 수 없는 여러 고통과 외로움이 가득한 곳에서 버틸 수 있는 강인한 마음을 가진 사람이 외국에 나가 공부해야지만 됩니다.
(호주는) 한국을 제3세계 취급하고 단지 영어를 모국어로 쓴다는 거 하나 말고는 잘난 거 하나 없는 사람들인데 괜히 위축됩니다. 그런 제 모습에 입술을 꽉 깨물기도 합니다. 이곳에서 저는 절대 제대로 된 생활을 한다고 할 수 없습니다. 어쨌거나 부모님께 감사합니다. 외국에 나온 것을 후회하지 않도록 열심히 살아야겠습니다.
저는 제 자식이 외국에 가겠다고 조른다면 안 말리겠습니다. 하지만 상세히 유학의 실상과 폐해를 알려 줄 생각입니다. 그래도 가겠다고 한다면 그냥 알아서 가라고 할 겁니다. 절대 제 돈 들여 유학 안 보냅니다. 질러보는 것도 중요하지만 정말 지르기 전에 한번 잘 따져 보십시오. 성공하는 경우는 정말 얼마 안 됩니다.
가시찔레 [blog.joins.com/rhckdrns]





[알림] 이 글은 Ko사랑닷넷(kosarang.net)에 게시된 글입니다. 저작자의 허가없이 다른 사이트에 게시되는 것을 불허합니다.

저니맨 2009-01-20 (화) 09:22
만만치 않은 외국생활 정신 똑 바로 차려야 버틸수 있는 그런 살벌한 곳 입니다.
댓글주소 추천 0 반대 0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푸른하늘 님의 유학이야기 최신글 [더보기]






총 게시물 166건, 최근 0 건 안내
번호 제목 날짜 추천 조회
166
안녕하세요 인생 그리고 이민 선배님들, 올해 7월 4일 캐나다에 와이프와 함께 입국하여 이민의 꿈을 이루려 노력중인 32살의 젊은 가장입니다. (한국에서는 전임상실험회사에서 수입업…
3년전 1 2173
165
해외진출에 성공한 노하우를 후배들을 위해 마음껏 어필할 시간!! 우수작을 위해 준비된 상장과 상금도 놓치지 마세요~! 공모전은 11월 06일까지 접수받겠습니다!  공모전 자세히 …
3년전 0 1109
164
학교 선택이 많이 어렵네요 혹시, 이 학교 다니는 자녀있으시면 상담 부탁드립니다 Charleswood school, E`cole river heights school ,Grand park high school: G 7-8 과정 을 선택해야 합니다 onnanohlto@hanmail.net …
5년전 0 3985
163
안녕하세요..조카가 왔는데 9학년으로 유학생으로 학교를 찾고 있어요.중간학기라 들어가기도 힘들듯하여 어찌 할  바를 모르고 있네요.사립학교는 시험을 다보는 듯하고요.ㅠ.ㅠ그저 …
8년전 0 4932
162
나이는 21살이구요.위니펙대학교, 레드리버 컬리지 둘중에 고민중인데학비가 더 저렴한 곳을 생각중인데 어느곳이 더 좋을까요?아마 2년만 지내다가 미국쪽으로 편입할 생각이구요.혼자 준…
8년전 0 5858
161
안녕하세요12살 귀국 유학생인데 동반하여 주실분 연락 부탁 드립니다.동반해 주시면 사례 하겠습니다.한국까지는 아니더라도 벤쿠버 까지만이라도 괜찮습니다.꼭 연락 바랍니다.연락처: 5…
8년전 0 4403
160
13살 한국 유학생입니다. 6월11일날 한국으로 나갈 예정입니다. 함께 동행해 주실분을 찾습니다. 연락주시면 사례 하겠습니다. 298-3364  261-3690
8년전 0 4533
159
마대 대학원 입학을 앞두고 있는 사람입니다. 아직 정규과정 학생도 아닌 입장이고 한국학생회 홈페이지도 없는 것 같아서 이곳에 글을 씁니다. 한국 소식은 거의 실시간으로 보실 것 같…
8년전 1 5827
158
저희가족이 여행을 가는데 강아지맡길만한 곳을 급히 찾습니다..7월5일부터-7월14일까지강아지는 치와와이구요/ 몸무게는 2kg정도/흰색/6개월아기/암컷입니다.....얌전하고 온순합니다...짖는…
9년전 0 5608
157
안녕하세요.일전에 매니토바대학교 한인학생회 홈페이지로 문의드렸던적이 있었는데 제가 쪽지를 보내려고 시도해봤는데 되질 않더라구요 ^^;; 제가 못하는건지 ^^;;댓글로 말씀을 드렸지…
9년전 0 5461
156
안녕하세요. 위니펙으로 8월에 들어갈 유학생입니다. 그쪽에 지인도 없고 위니펙에 대한 정보가 턱없이 부족해서 코사랑에 도움을 청해봅니다. ^^저는 레드리버 컬리지에 다닐예정이구…
9년전 0 8247
155
안녕하세요. 위니펙에 온지 4개월 된 어학연수생입니다. 지난 3월부터 지금까지 중국인오너인 집에서 생활하고 있어요. 제가 이 집에서 머물고 있는 동안 정말 지옥같은 나날을 보내고 있어…
9년전 0 6853
154
언제부턴가 접속이 계속 되질않던데 홈피를 옮기신건지 그저 폐쇄된건지 궁금하네요.학교 한인회 동아리방도 방학중엔 다들 한국을 가실테니 오픈하지 않겠죠?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
9년전 0 9024
153
 한국에서 검정고시를 보고 캐나다에 와서 대학을 졸업하는 것과캐나다에서 캐나다 고등학교를 마치고 캐나다 대학을 졸업하는 것이캐나다에서 사회생활을 하는데 차이점이 있나요?지…
9년전 0 9306
152
제가 전자여권을 받아야되는데요,,제가 지금 소지하고있는 여권이 종이여권입니다.미국 비자는 없지만 이번 8월달정도에 미국에 가야하는 일이있어서요..따로 미국 비자 받을필요없이 쉽…
9년전 0 4414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온라인 장터/벼룩시장 전문가 칼럼 비즈니스 공지/행사 알림 비즈니스 주소록 클럽(동호회) 정착123 이민/생활정보 이용안내
오늘의 영단어
antibacterial Dictionary
[ӕntibæktíəriəl]
a. 항균의, 항균성의
오늘의 영문장
The government took initiative to remove derelict buildings around the fortress and limit new buildi…
정부는 성 주변의 버려진 건물들을 없앨 계획을 세웠으며 새로운 건물 허가를 제한했다.
영어 속담/격언
A desire to be observed, considered, esteemed, praised, beloved, and admired by his fellow is one of…
자신의 주변 사람들로부터 자신의 존재를 인정 받으려는, 존경 받으려는, 칭찬 받으려는, 사랑 받으려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