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uchCash Fast Computer Service 샘 마(Sam Ma) 위니펙 부동산 리얼터 데이빗 최(David Choi) 위니펙 부동산 리얼터 East Kildonan Dental - Dr. Han
신민경 부동산 네이션웨스트 보험 - 마틴권


유학이야기
홈 > 이민/취업/유학/학교 > 유학이야기
♣ 글은 글쓴이의 인품을 비추는 거울과 같습니다. 답글은 예의와 품위를 갖추어 써주시기를 바랍니다. ♣
♣ 허가받지않은 상업적인 광고는 발견시 임시게시판으로 옮겨지며, 광고 문의는 kosarang@gmail.com 으로 연락바랍니다. ♣
♣ Ko사랑닷넷 광고안내 보기

총 게시물 166건, 최근 0 건 안내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검정고시를 보고 나서 캐나다 대학 졸업...

글쓴이 : sungmin0529 날짜 : 2011-02-13 (일) 18:19 조회 : 9314
 한국에서 검정고시를 보고 캐나다에 와서 대학을 졸업하는 것과
캐나다에서 캐나다 고등학교를 마치고 캐나다 대학을 졸업하는 것이
캐나다에서 사회생활을 하는데 차이점이 있나요?
지인으로부터 들은 이야기인데
검정고시를 본 사람은 사회에서 별로 환영하지 않는다고 그런 말씀을 하시더군요.
이게 사실인가요?




[알림] 이 글은 Ko사랑닷넷(kosarang.net)에 게시된 글입니다. 저작자의 허가없이 다른 사이트에 게시되는 것을 불허합니다.

hcs 2011-04-12 (화) 21:22
마니토바대학에서는 한국 검정고시 인정하지않아요.
2006년 저의 딸이 마니토바 대학에 지원했을 때
학교측에서 한국에서 고등학교 졸업장이나 대학을 들어간 후 편입하라고
이메일을 보낸 적이 있었어요.
댓글주소 추천 0 반대 0
위니팩 2011-06-26 (일) 19:25
아닙니다.
그건 그 분의 입장에서 말씀을 해준거라고 생각이되고
캐나다에서 그런걸 느꼈다면 벌써 주류사회에 들어가 입장 차이를 느꼈나보죠
그리고 마니토바 대학에서는 한국 검정고시 고등학교 졸업으로 인정 해주고
당당하게 입학하여 금년에 졸업 하고 Nova Scotia 주 대학원에 입학 하였습니다.
댓글주소 추천 0 반대 0
haileyun 2015-09-12 (토) 16:29
* 비밀글 입니다.
댓글주소 추천 0 반대 0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총 게시물 166건, 최근 0 건 안내
번호 제목 날짜 추천 조회
166
안녕하세요 인생 그리고 이민 선배님들, 올해 7월 4일 캐나다에 와이프와 함께 입국하여 이민의 꿈을 이루려 노력중인 32살의 젊은 가장입니다. (한국에서는 전임상실험회사에서 수입업…
3년전 1 2184
165
해외진출에 성공한 노하우를 후배들을 위해 마음껏 어필할 시간!! 우수작을 위해 준비된 상장과 상금도 놓치지 마세요~! 공모전은 11월 06일까지 접수받겠습니다!  공모전 자세히 …
3년전 0 1119
164
학교 선택이 많이 어렵네요 혹시, 이 학교 다니는 자녀있으시면 상담 부탁드립니다 Charleswood school, E`cole river heights school ,Grand park high school: G 7-8 과정 을 선택해야 합니다 onnanohlto@hanmail.net …
6년전 0 3993
163
안녕하세요..조카가 왔는데 9학년으로 유학생으로 학교를 찾고 있어요.중간학기라 들어가기도 힘들듯하여 어찌 할  바를 모르고 있네요.사립학교는 시험을 다보는 듯하고요.ㅠ.ㅠ그저 …
8년전 0 4936
162
나이는 21살이구요.위니펙대학교, 레드리버 컬리지 둘중에 고민중인데학비가 더 저렴한 곳을 생각중인데 어느곳이 더 좋을까요?아마 2년만 지내다가 미국쪽으로 편입할 생각이구요.혼자 준…
8년전 0 5863
161
안녕하세요12살 귀국 유학생인데 동반하여 주실분 연락 부탁 드립니다.동반해 주시면 사례 하겠습니다.한국까지는 아니더라도 벤쿠버 까지만이라도 괜찮습니다.꼭 연락 바랍니다.연락처: 5…
8년전 0 4411
160
13살 한국 유학생입니다. 6월11일날 한국으로 나갈 예정입니다. 함께 동행해 주실분을 찾습니다. 연락주시면 사례 하겠습니다. 298-3364  261-3690
8년전 0 4539
159
마대 대학원 입학을 앞두고 있는 사람입니다. 아직 정규과정 학생도 아닌 입장이고 한국학생회 홈페이지도 없는 것 같아서 이곳에 글을 씁니다. 한국 소식은 거의 실시간으로 보실 것 같…
8년전 1 5834
158
저희가족이 여행을 가는데 강아지맡길만한 곳을 급히 찾습니다..7월5일부터-7월14일까지강아지는 치와와이구요/ 몸무게는 2kg정도/흰색/6개월아기/암컷입니다.....얌전하고 온순합니다...짖는…
9년전 0 5617
157
안녕하세요.일전에 매니토바대학교 한인학생회 홈페이지로 문의드렸던적이 있었는데 제가 쪽지를 보내려고 시도해봤는데 되질 않더라구요 ^^;; 제가 못하는건지 ^^;;댓글로 말씀을 드렸지…
9년전 0 5466
156
안녕하세요. 위니펙으로 8월에 들어갈 유학생입니다. 그쪽에 지인도 없고 위니펙에 대한 정보가 턱없이 부족해서 코사랑에 도움을 청해봅니다. ^^저는 레드리버 컬리지에 다닐예정이구…
9년전 0 8253
155
안녕하세요. 위니펙에 온지 4개월 된 어학연수생입니다. 지난 3월부터 지금까지 중국인오너인 집에서 생활하고 있어요. 제가 이 집에서 머물고 있는 동안 정말 지옥같은 나날을 보내고 있어…
9년전 0 6860
154
언제부턴가 접속이 계속 되질않던데 홈피를 옮기신건지 그저 폐쇄된건지 궁금하네요.학교 한인회 동아리방도 방학중엔 다들 한국을 가실테니 오픈하지 않겠죠?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
9년전 0 9029
153
 한국에서 검정고시를 보고 캐나다에 와서 대학을 졸업하는 것과캐나다에서 캐나다 고등학교를 마치고 캐나다 대학을 졸업하는 것이캐나다에서 사회생활을 하는데 차이점이 있나요?지…
9년전 0 9315
152
제가 전자여권을 받아야되는데요,,제가 지금 소지하고있는 여권이 종이여권입니다.미국 비자는 없지만 이번 8월달정도에 미국에 가야하는 일이있어서요..따로 미국 비자 받을필요없이 쉽…
9년전 0 4420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온라인 장터/벼룩시장 전문가 칼럼 비즈니스 공지/행사 알림 비즈니스 주소록 클럽(동호회) 정착123 이민/생활정보 이용안내
오늘의 영단어
raucous Dictionary
[rɔ́ːkəs]
요란하고 거친, 시끌벅적한, 목쉰 소리의, 귀에 거슬리는, 쉰 목소리의
오늘의 영문장
For years, no one has been able to solve this riddle.
수 년간 어느 누구도 이 수수께끼를 풀 수 없었다.
영어 속담/격언
There is nothing place like home.
집 같은 곳은 없다. 집나서면 고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