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t Computer Service 데이빗 최(David Choi) 위니펙 부동산 리얼터 샘 마(Sam Ma) 위니펙 부동산 리얼터 황주연(Irene) 부동산 East Kildonan Dental - Dr. Han
TouchCash 네이션웨스트 보험 - 마틴권


유학이야기
홈 > 이민/취업/유학/학교 > 유학이야기
♣ 글은 글쓴이의 인품을 비추는 거울과 같습니다. 답글은 예의와 품위를 갖추어 써주시기를 바랍니다. ♣
♣ 허가받지않은 상업적인 광고는 발견시 임시게시판으로 옮겨지며, 광고 문의는 kosarang@gmail.com 으로 연락바랍니다. ♣
♣ Ko사랑닷넷 광고안내 보기

총 게시물 166건, 최근 0 건 안내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마대 한국학생회 여러분들께 부탁드립니다

글쓴이 : PeterCho 날짜 : 2012-02-24 (금) 07:48 조회 : 5826
마대 대학원 입학을 앞두고 있는 사람입니다.
아직 정규과정 학생도 아닌 입장이고 한국학생회 홈페이지도 없는 것 같아서 이곳에 글을 씁니다.
한국 소식은 거의 실시간으로 보실 것 같아서 긴 설명은 드리지 않겠습니다.
아시는 것처럼, 현재 중국에는 알려진 바로는 30여명(혹은 80여명)의 탈북자들이 중국 공안에 억류되어 조만간 북송될 위기에 처해 있습니다.
들리는 이야기로는 벌써 미주 지역 몇개 학교 한인 학생회들은 자발적으로 학교 재학생 및 시민들을 상대로 북송반대 서명운동을 벌이고 있다고 합니다. 몇몇 유학생들은 웹사이트까지 개설해서 온라인 서명 운동을 벌이고 있다고 하구요.
 
마대 한국학생회에서도 이에 동참하는 것은 어떠할까요?
 
이곳 캐나다인들의 관심도 이끌 수 있고, 나아가서는 한국 학생회 위상도 높일 수 있지 않을까요?
 
여러분들보다는 아주 오래전에 대학을 졸업하고 오랫동안 사회생활을 하다가 유학생의 길을 걷게 된 저이지만, 세월이 아무리 변해도 대학은 지성인의 전당이라는 생각에는 변함이 없습니다. 이번주말로 리딩 위크도 끝나고 다음주부터는 대부분의 학생들이 학교로 돌아올 것입니다. 좋은 시기라고 생각합니다.
 
이런 일에 앞장 서는 것이 여러분 모임의 성격에 부합할지 안할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두려움에 떨고 있을 탈북 동포들의 심정을 헤아려서 무언가 액션이라도 취할 수 있다면 했으면 합니다. 아시는지 모르겠지만, 학부와 대학원 석박사 과정 말고도 많은 한국 유학생들이 마대에 적을 두고 있습니다. 그들도 함께 할 수 있도록 저도 돕겠습니다.
 
부탁드립니다.





[알림] 이 글은 Ko사랑닷넷(kosarang.net)에 게시된 글입니다. 저작자의 허가없이 다른 사이트에 게시되는 것을 불허합니다.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총 게시물 166건, 최근 0 건 안내
번호 제목 날짜 추천 조회
166
안녕하세요 인생 그리고 이민 선배님들, 올해 7월 4일 캐나다에 와이프와 함께 입국하여 이민의 꿈을 이루려 노력중인 32살의 젊은 가장입니다. (한국에서는 전임상실험회사에서 수입업…
3년전 1 2173
165
해외진출에 성공한 노하우를 후배들을 위해 마음껏 어필할 시간!! 우수작을 위해 준비된 상장과 상금도 놓치지 마세요~! 공모전은 11월 06일까지 접수받겠습니다!  공모전 자세히 …
3년전 0 1109
164
학교 선택이 많이 어렵네요 혹시, 이 학교 다니는 자녀있으시면 상담 부탁드립니다 Charleswood school, E`cole river heights school ,Grand park high school: G 7-8 과정 을 선택해야 합니다 onnanohlto@hanmail.net …
5년전 0 3985
163
안녕하세요..조카가 왔는데 9학년으로 유학생으로 학교를 찾고 있어요.중간학기라 들어가기도 힘들듯하여 어찌 할  바를 모르고 있네요.사립학교는 시험을 다보는 듯하고요.ㅠ.ㅠ그저 …
8년전 0 4932
162
나이는 21살이구요.위니펙대학교, 레드리버 컬리지 둘중에 고민중인데학비가 더 저렴한 곳을 생각중인데 어느곳이 더 좋을까요?아마 2년만 지내다가 미국쪽으로 편입할 생각이구요.혼자 준…
8년전 0 5858
161
안녕하세요12살 귀국 유학생인데 동반하여 주실분 연락 부탁 드립니다.동반해 주시면 사례 하겠습니다.한국까지는 아니더라도 벤쿠버 까지만이라도 괜찮습니다.꼭 연락 바랍니다.연락처: 5…
8년전 0 4403
160
13살 한국 유학생입니다. 6월11일날 한국으로 나갈 예정입니다. 함께 동행해 주실분을 찾습니다. 연락주시면 사례 하겠습니다. 298-3364  261-3690
8년전 0 4533
159
마대 대학원 입학을 앞두고 있는 사람입니다. 아직 정규과정 학생도 아닌 입장이고 한국학생회 홈페이지도 없는 것 같아서 이곳에 글을 씁니다. 한국 소식은 거의 실시간으로 보실 것 같…
8년전 1 5827
158
저희가족이 여행을 가는데 강아지맡길만한 곳을 급히 찾습니다..7월5일부터-7월14일까지강아지는 치와와이구요/ 몸무게는 2kg정도/흰색/6개월아기/암컷입니다.....얌전하고 온순합니다...짖는…
9년전 0 5608
157
안녕하세요.일전에 매니토바대학교 한인학생회 홈페이지로 문의드렸던적이 있었는데 제가 쪽지를 보내려고 시도해봤는데 되질 않더라구요 ^^;; 제가 못하는건지 ^^;;댓글로 말씀을 드렸지…
9년전 0 5460
156
안녕하세요. 위니펙으로 8월에 들어갈 유학생입니다. 그쪽에 지인도 없고 위니펙에 대한 정보가 턱없이 부족해서 코사랑에 도움을 청해봅니다. ^^저는 레드리버 컬리지에 다닐예정이구…
9년전 0 8246
155
안녕하세요. 위니펙에 온지 4개월 된 어학연수생입니다. 지난 3월부터 지금까지 중국인오너인 집에서 생활하고 있어요. 제가 이 집에서 머물고 있는 동안 정말 지옥같은 나날을 보내고 있어…
9년전 0 6853
154
언제부턴가 접속이 계속 되질않던데 홈피를 옮기신건지 그저 폐쇄된건지 궁금하네요.학교 한인회 동아리방도 방학중엔 다들 한국을 가실테니 오픈하지 않겠죠? [이 게시물은 관리자님에 …
9년전 0 9023
153
 한국에서 검정고시를 보고 캐나다에 와서 대학을 졸업하는 것과캐나다에서 캐나다 고등학교를 마치고 캐나다 대학을 졸업하는 것이캐나다에서 사회생활을 하는데 차이점이 있나요?지…
9년전 0 9306
152
제가 전자여권을 받아야되는데요,,제가 지금 소지하고있는 여권이 종이여권입니다.미국 비자는 없지만 이번 8월달정도에 미국에 가야하는 일이있어서요..따로 미국 비자 받을필요없이 쉽…
9년전 0 4414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온라인 장터/벼룩시장 전문가 칼럼 비즈니스 공지/행사 알림 비즈니스 주소록 클럽(동호회) 정착123 이민/생활정보 이용안내
오늘의 영단어
substantial Dictionary
[səbstǽnʃəl]
a. (격식) 현실의, 실재[실제]의, 견고한, 튼튼한, (양·크기 등이) 상당한, …
오늘의 영문장
First we called the situation a stalemate, then, a deadlock.
우리는 이 상황을 '답보'라고 부르다가, 이윽고 '교착'이라 일컫게 되었습니다.
영어 속담/격언
Never despair. But if you do, work on in despair.
절망하지 말라. 그러나 만약 절망하더라도 절망속에서 계속 일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