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uchCash 네이션웨스트 보험 - 마틴권 데이빗 최(David Choi) 위니펙 부동산 리얼터 투어 클릭 (Tour Click)
신민경 부동산 IJL - Independent Jewellers Ltd. (보석상)


교민사회 소식
홈 > 커뮤니티 > 교민사회 소식

이민, 유학, 취업(구인/구직), 현지 정착, 생활정보 등 관련된 글은 해당 게시판에 올려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이곳은  회원들이 지역소식을 올리는 곳 입니다.
무빙세일, 팝니다, 삽니다, 구인/구직, 가라지 세일, 중고자동차매매, 기타 개인 광고 등을 이곳에 올리면 이유불문하고 발견 즉시 삭제를 합니다. 온라인 벼룩시장/장터를 이용해 주세요.
정치, 비즈니스 광고 등 홈페이지나 게시판 성격에 맞지않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상업적인 광고는 kosarang@gmail.com 으로 문의를 바랍니다.
Ko사랑닷넷 광고안내 보기






총 게시물 918건, 최근 1 건 안내 글쓰기
제목 글쓴이 날짜
안녕하십니까.  2018 년도 새해가 밝았습니다. 새해 만복하시고 하시고자 하는 모든 일들이 잘 이루어지기를 기원합니다.  한글학교 기금마련을 위한 설날잔치에 가족친지분들과 오셔서 자리를 빛내주시기 바랍니다. 자원봉사자들이 행사장으로 안내해 드릴 것이오니 …
매니토바 한… 01-13
매니토바 한인회는 지난 12월 16일 토요일 오후 6시 30분부터 위니펙 시의 로열 폭스 뷔페에서 2017년 송년회를 개최했습니다.  송년회에는 대략 120여 명(추정)이 넘는 교민들이 참석해 성황을 이루었습니다. 다만 행사가 열린 곳의 수용 인원이 80명 정도로 장소가 협소하여 전체 참여 한인들을 수용하지 못해서 행사장 밖의 일반 테이블에서 많은 분들이 식사를 해야 했고, …
KoNews 12-18
매니토바 한인회는 지난 12월 16일 토요일 오후 6시 30분부터 위니펙 시의 로얄 폭스 뷔페에서 2017년 송년회를 개최했습니다. 대략 120여명(추정)이 넘는 교민들이 참석해 즐거운 시간을 가졌습니다. 특히 송년회에 참석한 귀빈들의 인사 후에 교민 학생 9명에게 장학금 250불을 각각 수여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아래는 장학금을 수여하는 장면과 기념 촬영 사진입니다. …
KoNews 12-18
2017년 12월 7일 목요일 저녁 8시에 칸톤 뷔페(Canton Buffet)에서 매니토바 한인 실업인 협회(MKBA)의 송년회가 있었습니다.  약 100여 명의 회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송년회의 일부 행사 사진을 찍었습니다.  사진이 필요한 분들은 다운로드 하셔서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행사 참가자들이 등록을 하고 있습니다.  아래는 회원들이 식사를 하는 동안 교…
KoNews 12-09
매니토바 한글학교 서기 공채 공고 매니토바 한글학교에서 사명감을 가지고 교장 및 임원진을 도와 한글학교를 운영할 서기 한분을 임용합니다. 열정과 봉사, 헌신의 정신으로 소중한 시간과 노력을 봉사해 주실 분들의 지원을 받습니다. 근무시간: 수업이 있는 토요일 9시 20분부터 1시 (행…
매니토바 한… 12-09
2017년 12월 7일 목요일 저녁 8시에 칸톤 뷔페(Canton Buffet)에서 매니토바 한인 실업인 협회(MKBA)의 송년회가 있었습니다.  약 100여 명의 회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1부 식사가 끝나고 2부가 시작되기 전에 한인 실업인 협회의 자녀들 4명에게 장학금을 수여하는 시간이 있어 소개합니다. (사진 설명) 권민수 학생(12학년)이 장학증서와 장학금을 받고 있습니다. (사진 설…
KoNews 12-08
안녕하세요. 얼마 전 2017년이 시작된 거 같은데, 벌써 11월이네요. 한인회에서는 한 해 동안 각 처소에서 열심히 살고계신 매니토바 교민들과 함께 서로를 격려하고, 수고하시는 교민들께 조금이나마 즐거움을 제공하고자 송년의 밤 행사를 기획하고 있습니다.  바쁜 12월이지만 많은 교민여러분이 참여하시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장소와 시간을 먼저 공지 드립니…
한인회 11-09
2017년 11월 4일 토요일 저녁 7시에 한인회관에서 매니토바 한인회의 정기총회가 있었습니다. 보통 한인 회장 선거가 있는 정기 총회의 경우는 참석자들이 약 100명이 이상이 되는 등 많았는데, 올해는 한인 회장 선거가 없다 보니 교민들의 관심이 적어 적은 수의 교민들만이 참석했습니다. 회장 선거가 있는 2018년 10월 정기총회에는 많은 분들이 참석하기를 기대해 봅니다. 아래…
KoNews 11-05
2017년 11월 4일 토요일에 매니토바 한글학교는 캐나다 현충일(Memorial Day)을 앞두고 한국전쟁 참전 캐나다 퇴역 군인들(Korean War Veterans)을 초청하여 그들의 경험을 학생들과 나누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아래는 행사 풍경을 사진으로 담아 봤습니다. 더 많은 고화질 사진들은 한글학교 홈페이지의 사진 갤러리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원본 사진은 한글학교 교장에게 전달할 예…
KoNews 11-05
2017년 마지막 시행되는 주토론토총영사관의 매니토바 영사업무 일정을 알려드립니다. 여권, 공증, 가족관계, 국적, 병역, 재외국민 등록 등의 민원업무 처리가 필요하신 분들의 많은 이용 바랍니다. 특이할 사항은, 지난 3차 영사 서비스부터, 첫날의 민원 처리 수요가 많고 둘째날이 적은 것을 고려하여, 업무 시간이 조정되었음을 주의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기존과 달리 …
한인회 11-04
안녕하십니까? 캐나다 현충일을 맞아 한글학교에서는 작년에 이어 한국전쟁에서 싸워주신 참전용사와의 만남을 진행합니다. 전교생과 학부형을 비롯한 한글학교 공동체가 참전용사들과 한인단체장들과 노인회원을 모시고 참전용사들의 용기와 희생에 감사하며, 장렬하게 전사한 분들을 추모하는 시간도 갖습니다. 학부모님들은 물론 모든 한국 분들의 많은관심 …
매니토바 한… 10-29
매니토바 한인회에서 2017년 정기 총회를 아래와 같이 공지 드립니다.  ● 총회 의제 : 1. 2017년도 행사 및 활동 내역 보고  2. 2017년도 결산 보고 3. 한인회 제반 운영 실태 보고 및 질의 문답 ● 일시 : 2017년 11월 4일 (토) 오후 7시 ● 장소 : 한인회관 지하실 (150 River Ave) ● 대상 : 매니토바주에 거주하거나 생활 기반을 둔 18세 이상의 한인 및 그 직계가족 매니토…
한인회 10-23
매니토바 한글학교에서 한국어회화반교사를 임용합니다. 사명감을 가지고 열정과 봉사, 헌신의 정신으로 소중한 시간과 노력을 봉사해 주실 분들의 지원을 받습니다. 근무시간: 수업이 있는 토요일 9시 20분부터 1시 (행사시 변경가능) ; 필요 시 자택업무 임기: 최소 1년. 장…
매니토바 한… 10-07
지난 토요일(9월 23일) 오후 7시에 McNally Robinson Bookseller 1층 Community Classroom에서 매니토바 한인 문화회 주최로 교민들을 위한 강연이 있었습니다.  이명자 변호사가 강사로 나서 "캐나다에서 유언장과 재산상속에 관한 법적 문제"라는 주제로 강연을 했습니다.  이명자 변호사는 강연 초반에 위임장(Power of Attorney 또는 POA)에 대하여 자세한 설명을 했으며, 강연 중 질…
KoNews 09-28
한국산업인력공단, 「2017 K-Move 해외진출 성공스토리 (수기•UCC) 공모전」 개최 -9월 13일부터 10월 23일까지 해외진출 성공스토리 응모 접수, 총 27작품 선정 해 1,350만원 상금 수여 -청년들의 해외취업에 관한 다양한 노하우 및 경험담 전수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인력공단은 ‘나의 가치 세계로! 내 인생의 플러스 월드잡플러스’ 슬로건을 바탕으로 청년들의 해외취…
KoNews 09-21
글쓰기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온라인 장터/벼룩시장 전문가 칼럼 비즈니스 공지/행사 알림 비즈니스 주소록 클럽(동호회) 정착123 이민/생활정보 이용안내
오늘의 영단어
defer Dictionary
[difə́ːr]
vt. [실행·행동·고려 등을] 연기하다, 뒤로 미루다, (미) [남의] 징병을 유…
오늘의 영문장
In 1910, Japan began to take away everything from Korea.
1910년 일본은 우리나라에서 모든 것을 빼앗아가기 시작했습니다.
영어 속담/격언
A great book should leave you with many experience, and slightly exhausted at the end. You live seve…
훌륭한 책은 독자에게 많은 경험을 주기 때문에 읽고 난 다음에는 약간의 피로를 느끼게 한다. 그런 책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