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주연(Irene) 부동산 데이빗 최(David Choi) 위니펙 부동산 리얼터 IJL - Independent Jewellers Ltd. (보석상) TouchCash
투어 클릭 (Tour Click) 신민경 부동산


바람따라 길따라(여행기)
홈 > 여행/갤러리 > 바람따라 길따라(여행기)
♣ 글은 글쓴이의 인품을 비추는 거울과 같습니다. 답글은 예의와 품위를 갖추어 써주시기를 바랍니다. ♣
♣ 상업적인 광고는 kosarang@gmail.com 으로 문의를 바랍니다. ♣
Ko사랑닷넷 광고안내 보기

총 게시물 435건, 최근 1 건 안내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미국]

미국 남 다코타 주(South Dakota)의 블랙 힐(Black Hills) 자동차 여행 (2) - 미니트맨 미사일 방문자 센터(Minuteman Missile Visitors Center)

글쓴이 : 푸른하늘 날짜 : 2019-06-19 (수) 21:03 조회 : 183
수 폴스(Sioux Falls)에서 식품을 사고 자동차 기름을 한가득 채운 후 다음 목적지인 미니트맨 미사일 방문자 센터(Minuteman Missile Visitors Center)로 출발했습니다. 

미니트맨 미사일 방문자 센터(Minuteman Missile Visitors Center)는 90번 고속도로(I-90)에서 배드랜드 국립공원(Badlands National Park)으로 들어가는 240번 주 도로(SD-240)로 들어가는 교차로 인근에 있어서 잠깐 쉬고 가기에 좋은 곳입니다.



rz_DSC_9794.jpg
체임벌린(Chamberlain)에 들려 기름을 채우고 간단하게 점심을 먹고 다시 출발합니다. 체임벌린(Chamberlain)은 90번 고속도로(I-90)에서 언덕 기슭을 따라 한참을 내려가니 있는 나오는 강변에 있는 마을이었습니다.

rz_DSC_9797.jpg
큰 호수에 있는 다리를 지난다고 생각했는데 나중에 보니 그곳은 미주리 강(Missouri River)이었습니다. 


아래는 90번 고속도로(I-90) 주변에 설치된 간판들과 주변 풍경입니다. 이 지역은 대초원 지대에 속해 큰 산은 없지만 캐나다의 서스캐처원 주(Saskatchewan)나 앨버타 주(Alberta)처럼 드넓은 언덕 위에 넓은 초원이 펼쳐져 있고, 대부분 소나 말 같은 목장으로 사용되고 있었습니다.

rz_DSC_9808.jpg

rz_DSC_9810.jpg

rz_DSC_9811.jpg

rz_DSC_9812.jpg

rz_DSC_9818.jpg
물결치듯 보이는 언덕들이 끝없이 펼쳐지고 있습니다.

rz_DSC_9821.jpg
rz_DSC_9822.jpg
월(Wall) 마을에 있는 역사적인 상점인 월 드럭 스토어(Wall Drug Store)에 대한 광고판이 많이 보입니다. 월 드럭 스토어(Wall Drug Store)는 전통적인 쇼핑몰과 다르게 한 이름 아래에 약국(잡화점, drug store), 선물가게(gift shop), 레스토랑(restaurants)과 다양한 상점들이 있는 역사가 있는 쇼핑몰입니다. 1931년에 문을 연 이 상점은 서쪽으로 97km 떨어진 러시모어 산(Mt. Rushmore)이 막 개장했을 때 그곳으로 가는 여행객들에게 무료로 찬 물(free ice water)을 제공하면서 유명해지고 사업에도 성공했다고 합니다. 월마트(Walmart) 이름의 유래가 된 마을이자 사업 모델이었다고 합니다.

rz_DSC_0527.jpg
rz_DSC_0528.jpg
위니펙 시로 돌아가는 길에 월(Wall) 마을에 들려 저녁 식사를 했습니다. 영업이 끝나 상점 안을 구경하지는 못했지만 시골에 있는 쇼핑몰 치고는 큰 쇼핑몰이었습니다. 요즘에도 찬 물을 무료로 제공하고 있고, 홍보를 위해 무료 범퍼 스티커(bumper stickers)를 나누어 주고 커피를 5센트에 판다고 합니다. 시간이 되는 분들이 잠깐 들려서 쇼핑을 해도 좋을 듯합니다.

rz_DSC_9825.jpg
배드랜드 국립공원(Badlands National Park)으로 들어가는 240번 주 도로(SD-240)에 가까이 왔습니다.

rz_DSC_9826.jpg
90번 고속도로(I-90)에서 240번 주 도로(SD-240)로 빠지니 바로 오른쪽으로는 미니트맨 미사일 방문자 센터(Minuteman Missile Visitors Center)로, 왼쪽으로는 배드랜드 국립공원(Badlands National Park)을 안내하는 도로 표지판이 나왔습니다.

rz_DSC_9827.jpg
교차로에서 빠져 나오니 바로 미니트맨 미사일 방문자 센터(Minuteman Missile Visitors Center)가 보입니다.

rz_DSC_9829.jpg
미니트맨 미사일 방문자 센터(Minuteman Missile Visitors Center) 입간판 풍경

rz_DSC_9830.jpg
주차장에서 본 미니트맨 미사일 방문자 센터(Minuteman Missile Visitors Center) 전경

rz_DSC_9831.jpg
미니트맨 미사일 방문자 센터(Minuteman Missile Visitors Center) 주차장에서 본 배드랜드 국립공원(Badlands National Park). 배드랜드 국립공원(Badlands National Park)은 앨버타 주(Alberta)의 드럼헬러(Drumheller)처럼 초원지대에 침식작용에 의해 깊은 계곡 만이 있을 줄 알았는데 뽀쪽한 산등성이들이 멀리서 보입니다.


미니트맨 미사일 방문자 센터(Minuteman Missile Visitors Center)는 2차 세계 대전이 있던 1947년부터 1991년까지 미국과 소련이 다툼을 벌였던 냉전시대(Cold War era)에 만약 소련의 공격을 받았을 때 소련을 다시 공격하기 위한 미사일 기지들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는 박물관으로 관람은 무료입니다.

전시장에는 미사일 기지에 대한 설명을 하는 사진들로 구성되어 있으며, 미사일 기지에서 일하던 군인들의 복장 등 실물을 일부 전시해 놓았습니다. 

rz_DSC_9832.jpg
오른쪽 하단의 빨간 점이 방문자 센터이고, 실제로 미사일 기지는 이곳에서 90번 고속도로(I-90)를 따라 래피드시티(Rapid City)까지 3곳에 있습니다.


rz_DSC_9833.jpg

rz_DSC_9834.jpg
북 다코다 주(North Dakota), 남 다코타 주(South Dakota), 몬타나 주(Montana), 미네소타 주(Minnesota), 아이오와 주(Iowa), 와이오밍 주(Wyoming), 네브래스카 주(Nebraska) 등 미국 중앙 지역에 미사일 기지들이 산재해 있었습니다. 1개 소대는 콘트럴센터(control centre)와 미사일 발사대 10개로 구성되었고, 5개 소대가 모여 1개 중대(squadron)가 되었다고 합니다. 위 사진은 이곳에서 90번 고속도로(I-90)를 따라 래피드시티(Rapid City)까지 주위에 3개 중대가 있는 것을 보여줍니다. 대충 핵 미사일 150기가 이 지역에 배치되어 있었다는 얘기입니다.

rz_DSC_9835.jpg
미사일 제어센터의 풍경

rz_DSC_9836.jpg
미사일 제어센터는 땅 속으로 깊이 구덩이를 판 후 콘크리트로 격납고처럼 엄청 두껍게 건물을 만든 후 다시 흙을 덮은 것이었습니다. 공격을 당해도 지하에서 생존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었습니다. 

rz_DSC_9837.jpg

rz_DSC_9838.jpg
미국과 소련이 보유한 핵무기 수를 표시한 전시물입니다. 앞에 파란색 기둥은 미국이 보유한 핵무기 수, 그 뒤의 빨간색 기둥은 소련이 보유한 핵무기 수, 그 뒤의 주황색 막대그래프는 미국과 소련이 보유한 총 핵무기 수를 표시한 것입니다. 초기에는 핵무기를 미국이 더 많이 가지고 있었지만 그 후로 소련이 더 많이 핵무기를 보유하기 시작했습니다. 다행히 냉전이 끝나면서 총 핵무기는 많이 감축되었습니다. 


미니트맨 미사일 방문자 센터(Minuteman Missile Visitors Center)에서 전시물을 구경하며 대충 30분을 보낸 것 같습니다. 화장실을 다녀온 후 배드랜드 국립공원(Badlands National Park)으로 출발했습니다. 



(여행기는 계속됩니다.)








[알림] 이 글은 Ko사랑닷넷(kosarang.net)에 게시된 글입니다. 저작자의 허가없이 다른 사이트에 게시되는 것을 불허합니다.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푸른하늘 님의 바람따라 길따라(여행기) 최신글 [더보기]






총 게시물 435건, 최근 1 건 안내
번호 제목 날짜 추천 조회
이제 곧 여름 방학이 다가오고 많은 분들이 아이들과 여름 휴가를 어디로 갈지 계획을 세울 것으로 생각됩니다. 보통 자동차 여행(Road Trip)으로 많이 가는 곳이 밴프(Banff) / 제스퍼(Jasper) …
06-18 0 371
매년 가을이 오면, 단풍이 멋있는 한국의 설악산, 내장산 등 한국의 아름다운 산하를 떠올리게 됩니다. 그리고 바로 한국에 쉽게 갈 수 없으니, 매니토바주와 가까운 온타리오주 케노라(Ken…
05-03 1 182
죽기 전에 방문해야 할 경이적인 장소들(Surreal Places In Earth You Need To Visit Before You Die)에 대한 많은 글들이 인터넷에 있습니다. 이런 글들에 나오는 장소들을 모아봤습니다. 정말 죽기 전에 …
09-04 1 696
밴프/요호/제스퍼 국립공원(Banff/Yoho/Jasper National Parks)으로 휴가를 떠날 때, 관광 일정을 세울 때 참고하면 좋을 관광 안내 지도를 만들어 봤습니다. 지도는 위니펙 시에서 캘거리 시를 거…
08-22 2 927
Ko사랑닷넷의 "바람따라 길따라(여행기)"와 "사진 갤러리"에는 위니펙 시뿐만 아니라 매니토바 주의 여러 곳들에 대한 자료들이 많습니다. 이들 게시판에 있는 글들 중 산책, 하이킹, 달리기,…
08-16 1 556
Ko사랑닷넷에 있는 여행기, 지역 소개, 행사 소개, 하이킹 경험, 사진 등을 지도에 표시해 보았습니다. Ko사랑닷넷의 "바람따라 길따라(여행기)"와 "사진 갤러리"에는 위니펙 시뿐만 아니라 …
08-04 1 2620
435
온타리오주(Ontario) 로스포트(Rossport) 인근에 있는 레인보우 폭포 주립공원(Rainbow Falls Provincial Park)에 들렸습니다. 온타리오주 썬더 베이(Thunder Bay)를 지나 슈피리어 호(Lake Superior) 옆으로 있…
01:56 0 10
434
온타리오주 썬더 베이(Thunder Bay)를 지나 수 세 마리(Sault Ste. Marie)로 가다 보면, 니피곤(Nipigon)부터 마라톤(Marathon)까지, 와와(Wawa)부터 하머니 비치(Harmony Beach)까지 구간은 북미 5 대호 중의 하…
06-29 0 48
433
위니펙 시에서 캐나다 횡단 고속도로(Trans Canada Highway)인 1번 고속도로를 타고 동쪽으로 가다 보면 온타리오주에서는 17번 고속도로로 도로명칭이 바뀝니다. 그 17번 고속도로를 따라 계속 가…
06-24 0 104
432
세인트 앤드루의 교구 목사관 국립 역사유적지(St. Andrew's Rectory National Historic Site)를 방문한 후 리버 로드(River Road)를 따라 락포트(Lockport)로 왔습니다. 세인트 앤드루(St. Andrew) 지역의 …
06-21 0 52
431
세인트 앤드루의 교구 목사관 국립 역사유적지(St. Andrew's Rectory National Historic Site)를 방문했습니다.  교구 목사관(Rectory)은 1852년에서 1854년 사이에 성공회 교회인 St. Andrews-On-The-Red의 목…
06-17 0 55
430
따뜻한 날들을 맞아 버즈 힐 주립공원(the Birds Hill Provincial Park)의 파인 리지 트레일(Pine Ridge Self-guiding Trail)에서 하이킹을 했습니다.  파인 리지 트레일(Pine Ridge Self-guiding Trail)은 길이…
06-10 0 103
429
매니토바주 피나와(Pinawa)는 화이트쉘 주립공원(Whiteshell Provincial Park) 서북쪽 끝에 있는 호수 옆에 있는 작은 휴양 도시입니다. 그리고 피나와 골프장(Pinawa Golf Club) 옆으로 피나와 수로(Pinawa C…
06-10 0 96
428
매니토바주 셀커크(Selkirk)를 지나가면서 오랫만에 매니토바 해양 박물관(the Marine Museum of Manitoba)에 들려 주위를 둘러보았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대유행으로 박…
06-09 0 83
427
'더프 로브린 공원길 둘레길(Duff Roblin Parkway Trail)'은 레드 강 홍수로(또는 레드 강 방수로, Red River Floodway)를 따라 있는 둘레길입니다.  더프 로브린 공원길 둘레길(Duff Roblin Parkway Trail)…
06-07 0 60
426
위니펙 다운타운에 업무차 갔다가 잠시 시간을 내어 오랜만에 더 폭스(The Forks)에 들려 아침 산책을 했습니다. 예전에 자주 찾다가 주차 공간이 많이 줄어들고, 찾는 많은 사람들로 혼잡해…
06-02 0 97
425
2020년 5월 초와 중순에 킬도난 공원(Kildonan Park)에서 아침 산책을 했습니다.  위니펙 남쪽 지역에 살다 보니, 위니펙 북쪽 지역에 있는 킬도난 공원(Kildonan Park)은 캐나다인 하이킹 그룹…
06-02 0 59
424
라 배리아 공원(La Barriere Park)에 저녁 산책을 갔었습니다. 지금은 홍수가 줄어들어 일상 상태로 돌아왔지만 방문할 당시는 레드 강(Red River), 라 살 강(La Salle River) 모두가 불어난 강물로 …
05-28 0 73
423
펨비나 하이웨이(Pembina Hwy)에서 세인트 비탈 공원(St. Vital Park)까지 가끔 산책을 갑니다. 지난 한 달 동안 대략 10일, 20일 간격으로 산책을 가면서 사진과 동영상을 찍어봤는데, 한달간 위…
05-28 0 54
422
아가와 캐년 관광 열차(Agawa Canyon Tour Train)는 캐나다 온타리오주(Ontario) 수 세 마리(sault Ste Marie) 시에서 출발하는 아가와 협곡(Agawa Canyon)까지 다녀오는 관광 열차입니다. 보통 6월 중순부…
05-05 0 112
421
매년 가을이 오면, 단풍이 멋있는 한국의 설악산, 내장산 등 한국의 아름다운 산하를 떠올리게 됩니다. 그리고 바로 한국에 쉽게 갈 수 없으니, 매니토바주와 가까운 온타리오주 케노라(Ken…
05-03 1 18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온라인 장터/벼룩시장 전문가 칼럼 비즈니스 공지/행사 알림 비즈니스 주소록 클럽(동호회) 정착123 이민/생활정보 이용안내
오늘의 영숙어
be done with ~
(~을) 마치다, (~과) 손[인연]을 끊다, 절교하다, (~을) 그만두다.
오늘의 영문장
Millions of people from around the world cram into this square to watch the famous ball drop.
세계의 엄청난 사람들이 이 광장에 유명한 볼 드롭을 보기 위해 몰려듭니다.
영어 속담/격언
Enter ye in at the strait gate.
좁은문으로 들어가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