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JL - Independent Jewellers Ltd. (보석상) 투어 클릭 (Tour Click) 네이션웨스트 보험 - 마틴권 데이빗 최(David Choi) 위니펙 부동산 리얼터
신민경 부동산 TouchCash


바람따라 길따라(여행기)
홈 > 여행/갤러리 > 바람따라 길따라(여행기)
♣ 글은 글쓴이의 인품을 비추는 거울과 같습니다. 답글은 예의와 품위를 갖추어 써주시기를 바랍니다. ♣
♣ 상업적인 광고는 kosarang@gmail.com 으로 문의를 바랍니다. ♣
Ko사랑닷넷 광고안내 보기

총 게시물 435건, 최근 1 건 안내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Manitoba]

세인트 앤드루의 갑문 및 댐(St. Andrew’s Lock and Dam) 둘러보기

글쓴이 : 푸른하늘 날짜 : 2020-06-21 (일) 22:24 조회 : 52


세인트 앤드루의 교구 목사관 국립 역사유적지(St. Andrew's Rectory National Historic Site)를 방문한 후 리버 로드(River Road)를 따라 락포트(Lockport)로 왔습니다.

세인트 앤드루(St. Andrew) 지역의 락포트(Lockport)에는 갑문(lock), 댐(dam), 레드강 홍수로(방수로, Red River Flood)가 있습니다.

세인트 앤드루(St. Andrew)의 레드강(Red River)에 있는 갑문 및 댐 국립사적지 (Lock and Dam National Historic Site)를 둘러봅니다.




이곳에 댐(dam)을 지은 목적은 락포트(Lockport)에서 레드강(Red River) 상류(위니펙 시 쪽)로 4.8 km 가면 세인트 앤드루 급류(St. Andrews Rapids)가 있어 배들의 왕래를 막았는데, 이는 레드강 상류와 매니토바주 북쪽(Lake Winnipeg 쪽)으로의 단절을 의미하고, 비용과 시간이 많이 들었기 때문에 락포트(Lockport)에 댐을 지어 그 급류가 강물 속으로 잠기게 했고 그 후 배들이 쉽게 왕래하게 되었습니다.

갑문 공사와 댐 공사는 1900년 1월부터 시작하였고, 1910년 5월 2일에 정부 증기선 빅토리아호(Victoria)가 갑문을 통과한 첫 배가 되었습니다. 

댐(dam)은 북미에서 처음으로 지어진 카메레 스타일(Camere style)로, 콘크리트 교각에 강철 트러스트를 가진 교량 형태인 가동식 댐으로 봄철 해빙기에 상류에 홍수를 일으킬 수 있는 아이스 잼(ice jam)을 방지하기 위해 언제든지 짧은 시간에 수문을 열 수 있습니다. 이런 댐들은 오직 프랑스 세느강(Seine River)에서 찾을 수 있고, 그것을 차용 발전시킨 것입니다. 댐 위로는 차들이 지나갈 수 있게 다리로 이용되고 있고, 큰 배가 지나갈 때 갑문 위 교량 상판이 위로 올라가게 만들어졌지만 지금은 없어지고 고정식 교량이 되었습니다. 

Lockport_ (2).jpg
앞에 보이는 다리의 큰 교각 두 개 사이로 수로(canal)와 갑문(locks)이 있습니다. 예전에는 두 교각 사이의 도로 상판이 큰 배가 지나갈 때 위로 들어 올려졌다고 하는데 지금은 고정되었습니다.

Lockport_ (4).jpg
하류에서 상류로 올라가는 배들이 진입하는 갑문 입구 풍경입니다.

Lockport_ (5).jpg
댐(dam)은 북미에서 처음으로 지어진 카메레 스타일(Camere style)로, 콘크리트 교각에 강철 트러스트를 가진 교량 형태인 가동식 댐으로 봄철 해빙기에 상류에 홍수를 일으킬 수 있는 아이스 잼(ice jam)을 방지하기 위해 언제든지 짧은 시간에 수문을 열 수 있습니다.


댐 하류에는 세인트 노버트(St. Norbert) 인근에서 유입된 홍수가 위니펙 시를 우회하여 락포트(Lockport) 북쪽에 있는 레드강(Red River)으로 합류하는 레드강 홍수로 출구(방수로, Red River Floodway Outlet)가 있습니다.

Lockport_ (7).jpg
레드강 홍수로 출구(방수로, Red River Floodway Outlet) 풍경


이 지역은 낚시를 하는 사람들에게 인기가 좋은 장소입니다. 락포트(Lockport)는 트로피 수로 메기(trophy channel catfish)가 잡히는 잘 알려진 낚시 장소라는데, 사거(sauger) 등 다른 종류의 물고기도 많이 잡힙니다.는데, 사거(sauger) 등 다른 종류의 물고기도 많이 잡힙니다.

Lockport_ (8).jpg
레드강 홍수로 출구(Red River Floodway Outlet) 인근에서 보트를 타고 낚시를 하는 사람들

< 찾아 가는 길 >









[알림] 이 글은 Ko사랑닷넷(kosarang.net)에 게시된 글입니다. 저작자의 허가없이 다른 사이트에 게시되는 것을 불허합니다.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푸른하늘 님의 바람따라 길따라(여행기) 최신글 [더보기]






총 게시물 435건, 최근 1 건 안내
번호 제목 날짜 추천 조회
이제 곧 여름 방학이 다가오고 많은 분들이 아이들과 여름 휴가를 어디로 갈지 계획을 세울 것으로 생각됩니다. 보통 자동차 여행(Road Trip)으로 많이 가는 곳이 밴프(Banff) / 제스퍼(Jasper) …
06-18 0 371
매년 가을이 오면, 단풍이 멋있는 한국의 설악산, 내장산 등 한국의 아름다운 산하를 떠올리게 됩니다. 그리고 바로 한국에 쉽게 갈 수 없으니, 매니토바주와 가까운 온타리오주 케노라(Ken…
05-03 1 182
죽기 전에 방문해야 할 경이적인 장소들(Surreal Places In Earth You Need To Visit Before You Die)에 대한 많은 글들이 인터넷에 있습니다. 이런 글들에 나오는 장소들을 모아봤습니다. 정말 죽기 전에 …
09-04 1 696
밴프/요호/제스퍼 국립공원(Banff/Yoho/Jasper National Parks)으로 휴가를 떠날 때, 관광 일정을 세울 때 참고하면 좋을 관광 안내 지도를 만들어 봤습니다. 지도는 위니펙 시에서 캘거리 시를 거…
08-22 2 929
Ko사랑닷넷의 "바람따라 길따라(여행기)"와 "사진 갤러리"에는 위니펙 시뿐만 아니라 매니토바 주의 여러 곳들에 대한 자료들이 많습니다. 이들 게시판에 있는 글들 중 산책, 하이킹, 달리기,…
08-16 1 557
Ko사랑닷넷에 있는 여행기, 지역 소개, 행사 소개, 하이킹 경험, 사진 등을 지도에 표시해 보았습니다. Ko사랑닷넷의 "바람따라 길따라(여행기)"와 "사진 갤러리"에는 위니펙 시뿐만 아니라 …
08-04 1 2621
435
온타리오주(Ontario) 로스포트(Rossport) 인근에 있는 레인보우 폭포 주립공원(Rainbow Falls Provincial Park)에 들렸습니다. 온타리오주 썬더 베이(Thunder Bay)를 지나 슈피리어 호(Lake Superior) 옆으로 있…
07-07 0 14
434
온타리오주 썬더 베이(Thunder Bay)를 지나 수 세 마리(Sault Ste. Marie)로 가다 보면, 니피곤(Nipigon)부터 마라톤(Marathon)까지, 와와(Wawa)부터 하머니 비치(Harmony Beach)까지 구간은 북미 5 대호 중의 하…
06-29 0 48
433
위니펙 시에서 캐나다 횡단 고속도로(Trans Canada Highway)인 1번 고속도로를 타고 동쪽으로 가다 보면 온타리오주에서는 17번 고속도로로 도로명칭이 바뀝니다. 그 17번 고속도로를 따라 계속 가…
06-24 0 104
432
세인트 앤드루의 교구 목사관 국립 역사유적지(St. Andrew's Rectory National Historic Site)를 방문한 후 리버 로드(River Road)를 따라 락포트(Lockport)로 왔습니다. 세인트 앤드루(St. Andrew) 지역의 …
06-21 0 53
431
세인트 앤드루의 교구 목사관 국립 역사유적지(St. Andrew's Rectory National Historic Site)를 방문했습니다.  교구 목사관(Rectory)은 1852년에서 1854년 사이에 성공회 교회인 St. Andrews-On-The-Red의 목…
06-17 0 57
430
따뜻한 날들을 맞아 버즈 힐 주립공원(the Birds Hill Provincial Park)의 파인 리지 트레일(Pine Ridge Self-guiding Trail)에서 하이킹을 했습니다.  파인 리지 트레일(Pine Ridge Self-guiding Trail)은 길이…
06-10 0 103
429
매니토바주 피나와(Pinawa)는 화이트쉘 주립공원(Whiteshell Provincial Park) 서북쪽 끝에 있는 호수 옆에 있는 작은 휴양 도시입니다. 그리고 피나와 골프장(Pinawa Golf Club) 옆으로 피나와 수로(Pinawa C…
06-10 0 97
428
매니토바주 셀커크(Selkirk)를 지나가면서 오랫만에 매니토바 해양 박물관(the Marine Museum of Manitoba)에 들려 주위를 둘러보았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대유행으로 박…
06-09 0 86
427
'더프 로브린 공원길 둘레길(Duff Roblin Parkway Trail)'은 레드 강 홍수로(또는 레드 강 방수로, Red River Floodway)를 따라 있는 둘레길입니다.  더프 로브린 공원길 둘레길(Duff Roblin Parkway Trail)…
06-07 0 61
426
위니펙 다운타운에 업무차 갔다가 잠시 시간을 내어 오랜만에 더 폭스(The Forks)에 들려 아침 산책을 했습니다. 예전에 자주 찾다가 주차 공간이 많이 줄어들고, 찾는 많은 사람들로 혼잡해…
06-02 0 98
425
2020년 5월 초와 중순에 킬도난 공원(Kildonan Park)에서 아침 산책을 했습니다.  위니펙 남쪽 지역에 살다 보니, 위니펙 북쪽 지역에 있는 킬도난 공원(Kildonan Park)은 캐나다인 하이킹 그룹…
06-02 0 59
424
라 배리아 공원(La Barriere Park)에 저녁 산책을 갔었습니다. 지금은 홍수가 줄어들어 일상 상태로 돌아왔지만 방문할 당시는 레드 강(Red River), 라 살 강(La Salle River) 모두가 불어난 강물로 …
05-28 0 73
423
펨비나 하이웨이(Pembina Hwy)에서 세인트 비탈 공원(St. Vital Park)까지 가끔 산책을 갑니다. 지난 한 달 동안 대략 10일, 20일 간격으로 산책을 가면서 사진과 동영상을 찍어봤는데, 한달간 위…
05-28 0 55
422
아가와 캐년 관광 열차(Agawa Canyon Tour Train)는 캐나다 온타리오주(Ontario) 수 세 마리(sault Ste Marie) 시에서 출발하는 아가와 협곡(Agawa Canyon)까지 다녀오는 관광 열차입니다. 보통 6월 중순부…
05-05 0 113
421
매년 가을이 오면, 단풍이 멋있는 한국의 설악산, 내장산 등 한국의 아름다운 산하를 떠올리게 됩니다. 그리고 바로 한국에 쉽게 갈 수 없으니, 매니토바주와 가까운 온타리오주 케노라(Ken…
05-03 1 18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온라인 장터/벼룩시장 전문가 칼럼 비즈니스 공지/행사 알림 비즈니스 주소록 클럽(동호회) 정착123 이민/생활정보 이용안내
오늘의 영단어
wobble Dictionary
[wάbl]
vi. [바퀴·팽이 등이] 비틀거리다, 흔들거리다, 기울다, [물건이] 건들거…
오늘의 영문장
As a consumer it is difficult to accept that there are wide fluctuations in the prices of major crop…
소비자로서는 양배추와 무와 같은 주요 농작물 값의 큰 변동을 받아들이기 어렵다.
영어 속담/격언
Every man for his own trade.; Every one to his trade.
모든 사람은 그 자신의 장사를 위해 있다. (장사에는 각각 전문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