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이빗 최(David Choi) 위니펙 부동산 리얼터 Fast Computer Service 네이션웨스트 보험 - 마틴권 투어 클릭 (Tour Click)
신민경 부동산 황주연(Irene) 부동산


사진 갤러리
홈 > 여행/갤러리 > 사진 갤러리

♣ 글은 글쓴이의 인품을 비추는 거울과 같습니다. 답글은 예의와 품위를 갖추어 써주시기를 바랍니다. ♣
♣ 상업적인 광고는 kosarang@gmail.com 으로 문의를 바랍니다. ♣
Ko사랑닷넷 광고안내 보기

총 게시물 182건, 최근 0 건 안내 글쓰기
다음글  목록 글쓰기

버즈 힐 주립공원(Birds Hill Provincial Park)에서 겨울을 만끽하는 사람들 풍경

글쓴이 : 푸른하늘  (24.♡.191.15) 날짜 : 2020-02-24 (월) 13:49 조회 : 53


지난 일요일에 버즈 힐 주립공원(Birds Hill Provincial Park)에서 하이킹을 마치고 하이킹 참석자들 중 버즈 힐 주립공원(Birds Hill Provincial Park)을 처음 찾았다는 분이 있어서 공원 안을 한 바퀴 돌아 보기로 했습니다. 공원에 있는 트레일 하이킹 코스들의 시작점을 일일이 방문하여 설명하고 공원 안에 있는 목장에도 들렸습니다. 

공원을 둘러보면서 수많은 사람들이 공원을 찾는 것을 보고 조금 놀랐습니다. 버즈 힐 주립공원(Birds Hill Provincial Park)이 위니펙 시민들에게 가장 인기 있는 공원이라 많이 찾는 줄은 알았지만, 여기저기 트레일마다 산책하는 사람들, 스노슈(snowshoes)를 타는 사람들, 크로스컨트리 스키를 타는 사람들을 만났습니다. 아마 주차장에 있는 차들을 대충 세어 본다면 한 300여 대는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rz_20200223_115642.jpg
버즈 힐 공원 목장(Birds Hill Park Ranch)을 찾았습니다. 사람들이 말들을 보고 있어서 가까이 가보았습니다.

rz_20200223_120219.jpg
조련사 한 분이 검은 말을 훈련시키고 있었습니다. 9살이라고 하는 검은 말은 조련사의 지시를 따라 오른발, 왼발을 들어 보이고, 앞으로 뒤로 움직였습니다. 멀리서 보기만 하다가 처음으로 가까이 다가가 먹이를 주고 콧등 쓰다듬었는데 신기했습니다.  이곳에서는 $30 정도에 말을 1시간 정도 탈 수 있습니다. 관심 있는 분들은 홈페이지를 방문해 보시길 바랍니다.

rz_20200223_115942.jpg
목장의 레스토랑 건물 뒤로 에스커 트레일(Esker Trail)이 시작됩니다. 여름에는 산악자전거, 겨울에는 크로스컨트리 스키(Cross-Country Ski)를 타는 곳으로 각광을 받고 있었습니다. 겨울에는 처음 이곳을 방문했는데 3-4명씩 그룹을 지어 크로스컨트리 스키를 타는 사람들을 보고 놀랐습니다.

rz_20200223_122135.jpg
버즈 힐 주립공원(Birds Hill Provincial Park) 정문에서 가까운 치커디 트레일(Chickadee Trail) 주차장 풍경, 주차할 자리가 없어서 일주 도로변 주차장에도 많은 차량들이 주차하고 있었습니다. 이곳 트레일이 짧아 빨리 한 바퀴 돌고 오려고 했는데 크로스컨트리 스키(Cross-Country Ski)를 타는 사람들이 무척 많아 하이킹하는 사람들이 도리어 방해를 줄 것 같아서 포기했습니다. 

공원 일주도로에서 벗어나 안쪽에 있다 보니 이런 곳에서 사람들이 겨울을 즐기고 있는 줄은 처음 알았습니다. 기회가 되는 분들은 크로스컨트리 스키(Cross-Country Ski) 타러 이곳에 오면 좋겠습니다.







[알림] 이 글은 Ko사랑닷넷(kosarang.net)에 게시된 글입니다. 저작자의 허가없이 다른 사이트에 게시되는 것을 불허합니다.

hi
다음글  목록 글쓰기

푸른하늘 님의 사진 갤러리 최신글 [더보기]






총 게시물 182건, 최근 0 건 안내
번호 제목 날짜 추천 조회
182
지난 일요일에 버즈 힐 주립공원(Birds Hill Provincial Park)에서 하이킹을 마치고 하이킹 참석자들 중 버즈 힐 주립공원(Birds Hill Provincial Park)을 처음 찾았다는 분이 있어서 공원 안을 한 바퀴 돌…
02-24 0 54
181
겨울에 들어서면서 처음으로 크레슨트 드라이브 공원(Crescent Drive Park)으로 산책을 갔습니다.  크레슨트 드라이브 공원(Crescent Drive Park)은 일반적으로 사람들이 많이 아는 아시니보인 …
01-04 0 53
180
(사진을 새 창 또는 새 탭으로 열면 더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제 캐나다 거위들(Canadian Geese)이 추운 매니토바주의 겨울을 피해 거의 남쪽으로 날아갔다고 생각했습니다. 어제 우연…
10-31 0 210
179
사진을 정리하다 지난 9월에 트라피스트 수도원 주립 유산 공원(Trappist Monastery Provincial Heritage Park)으로 가다 사우스우드 골프 & 컨트리클럽(Southwood Golf & Country Club) 옆 도로에서 칠면…
10-02 0 280
178
오랫만에 세인트 비탈 공원을 방문했습니다. 걷다가 단풍이 든 예쁜 나뭇잎을 발견하고 휴대폰으로 몇 장 사진을 찍어 봤습니다.즐거운 가을 맞으시길 바랍니다.
09-14 0 275
177
화이트쉘 주립공원(Whiteshell Provincial Park) 내 브리톤 호(Brereton Lake) 인근 도로를 지날 때 반대편 차선에서 차 한 대가 멈추어 선 것을 보고 무슨 문제인지 확인을 해보니, 여우 한 마리가 도로…
09-10 0 242
176
매니토바주의 화이트쉘 주립공원(Whiteshell Provincial Park)에 있는 맨타리오 트레일(Mantario Trail)에 접해 있는 캐러부 호(Caribou Lake)의 아침 일출 비디오입니다.  조용한 아침에 호수 위에 떠…
07-08 0 177
175
봄 날씨가 따뜻하여 세인트 비탈 공원(St, Vital)으로 저녁때 산책을 나갔습니다.  레드강(RedRiver) 강가 산책로를 따라 걷는데 강물이 많이 불어났습니다. 강변에서 내려다보는 …
04-20 0 350
174
4월 2일에 달리기 연습 겸 세인트 비탈 공원(St. Vital Park)을 방문했습니다. 얼음이 많이 녹았을 것으로 생각했는데 생각보다 많이 녹지는 않았고, 주위에 많은 눈과 얼음이 남아있었습니다.&nb…
04-05 0 223
173
어제(2월 3일) 일요일 아침에 펨비나 벨리 주립공원(Pembina Valley Provincial Park)에 하이킹을 가려고 했으나 눈 예보와 참석자가 적어서 취소했습니다.  그렇게 일요일 낮을 보내다 하이킹…
02-04 0 320
172
저녁나절에 세인트 비탈 공원(St. Vital Park)에 오랜만에 조깅할 목적으로 방문했습니다. 레드 강(Red River)에서 잠시 저녁노을을 보고 공원 중앙에 있는 오리 연못(Duck Pond)으로 갔더니 쉼터(Shelt…
09-13 0 342
171
펨비나 하이웨이(Pembina Hwy)를 지나다 마침 시각이 석양이 지는 때라서 저녁노을을 보려고 위니펙 외곽 순환도로(Permeter Hwy)를 지나 웨이버리 스트리트(Waverley St.) 남쪽으로 차를 운전했습니…
09-11 0 296
170
8월 마지막 날에 방문한 버즈힐 주립공원(Birds Hill Provincial Park)에서 아름다운 저녁 노을을 맞이하게 되었습니다. 버즈힐 주립공원(Birds Hill Provincial Park)에는 2018년 여름의 마지막 주말 …
09-04 0 272
169
스프루스 우즈 주립공원 인근 마을에서 모텔을 하는 분을 찾았다가 모텔 앞에 코스모스가 활짝 피었다는 얘기를 듣고 길가로 나가 보았습니다.  정말로 길가 정원에 코스모스가 한 …
08-13 0 300
168
위니펙 외곽으로 놀러 갔다가 돌아오는 길에 오크 해먹 습지(Oak Hammock Marsh)에 잠시 들렸습니다. 원래는 습지 내 길을 따라 산책을 계획했었는데 비가 내리고 바람이 무척 불어서 비가 잠깐…
07-20 0 405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온라인 장터/벼룩시장 전문가 칼럼 비즈니스 공지/행사 알림 비즈니스 주소록 클럽(동호회) 정착123 이민/생활정보 이용안내
오늘의 영단어
clutter Dictionary
[klΛtər]
vt. [장소를] [방해물 등으로] 어질러놓다, [물건이] [장소에] 어질러지다, …
오늘의 영문장
The company has now gone into receivership with debts of several million.
그 회사는 수백만의 부채를 안고 이제 법정 재산 관리에 들어갔다.
영어 속담/격언
Step by step one goes a long way.
천리 길도 한 걸음부터.